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REC 2024] 이노뎁, AI 기술로 영유아 안전뿐 아니라 교사들의 업무 부담도 줄인다

▷ 맹세호 발달심리학 박사

입력 : 2024.06.15 16:49 수정 : 2024.06.15 16:54
[REC 2024] 이노뎁, AI 기술로 영유아 안전뿐 아니라 교사들의 업무 부담도 줄인다 맹세호 박사 (출처 = 위즈경제)
 

[위즈경제] 김영진 기자 = [편집자주: 본 기사는 위즈경제와 테크월드뉴스의 공동 취재기사입니다]

 

이노뎁이 6월 15일, 영유아 교육 콘퍼런스 REC 2024(Rebuilding Education Conference 2024)에서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어린이집 영유아 안전 강화 플랫폼을 소개했다.

 

REC 2024는 ‘영유아 교육의 근본을 다시 세우다’를 주제로 영유아 보육 및 유아 교육의 현재를 진단하고 미래를 대비함으로써 교육 환경의 변화와 혁신으로 현실적인 정책과 대안 제시를 목표로 개최됐다.

 

위즈경제와 테크월드뉴스, REC 조직위원회가 주최 및 주관하고 영유아교사협회, 전국국공립유치원교사노동조합, 전국유아특수교사연합회, 전국특수교사노동조합,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민간분과위원회, 한국유치원총연합회 등 총 6개의 국내 대표 영유아 보육 및 유아교육단체가 공동 주최하며 교육부가 후원으로 참여했다.

 

이노뎁은 국내 CCTV 영상 관제 솔루션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달리는 기업으로, 최근에는 AI 기술을 영상 관리 분야에 접목해 다양한 지능형 서비스로의 확장을 시도하고 있다. 이번 REC 2024에서 이노뎁은 AI 확장 서비스의 첫 걸음이 될 어린이집 영유아 안전 강화 플랫폼 ‘우리아이AI’를 선보였다.

 

이노뎁의 우리아이AI는 어린이집 CCTV 설치 의무화 이후 많은 어린이집 보육교직원들이 불편을 호소하는 상황에서 CCTV가 영유아의 안전뿐 아니라 보육교직원들의 업무에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개선하자는 취지에서 출발했다. 발표자로 나선 이노뎁 맹세호 박사는 “이노뎁이 보유하고 있는 CCTV 기술과 AI 기술을 접목시켜 아이와 선생님 모두 안전한 보육 환경을 조성하고자 한다”고 기획 의도를 소개했다.

 

특히 우리아이AI는 보육교사의 과도한 행정 업무와 학부모와의 마찰로 인한 스트레스를 해결해 높은 품질의 보육 서비스를 지원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보육교사들의 반복적인 행정 업무를 AI 기술 기반의 자동화 서비스로 지원하면 보육교사의 휴게 시간 보장을 보장해 줄 수 있으며 보육 환경 개선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맹 박사는 기존에 서비스되고 있는 어린이집 플랫폼들이 학부모와의 소통, 등·하원 안전 확인, 일부 키즈노트 기능 등 제한적인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고 설명했다. 이노뎁 우리아이AI는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해 기존 플랫폼들의 필수 기능들을 포함해 ▲AI 위험 알림 ▲AI 알림장 ▲행동 분석 리포트 등의 안전 기능 강화와 ▲중복 업무 엑셀 업로드 기능 ▲출석일 수 자동 노출 ▲의무 공지 자동 전송 및 알림 등의 행정 편의 개선에 집중했다.

 

특히 발달심리학을 전공한 맹 박사는 우리아이AI의 행동 분석 리포트 기능에 주목했다. 행동 분석 리포트는 AI가 카메라에 찍힌 아이의 행동을 분석해 활동성, 사회성을 기록하고 분석해 주간, 월간, 연간 인사이트를 제공해 준다. 이는 아이들의 발달 관련 문제를 학부모와 상담할 때 보조 자료로도 활용할 수 있어 보육교사들의 부담을 줄일 수 있다.

 

 

(출처 = 위즈경제)

 

 

맹 박사는 “물론, 아직 교사가 직접 작성하는 것만큼 정확하고 정서를 담아서 작성하는 것까지는 할 수 없다. 하지만 챗GPT처럼 기본적인 형태를 잡아 주고 교사의 손으로 세부적인 내용을 수정하는 것만으로도 보육교사들의 행정 업무 부담을 크게 줄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리아이AI는 현재 개발 중인 플랫폼인 만큼 현장의 목소리를 지속적으로 수렴해 기능을 고도화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맹세호 박사는 가톨릭대학교에서 발달심리학 전공으로 박사 학위를 수여했으며 다수 대학의 아동학과 및 심리학과에서 강의를 하고 있다. 영유아기 인지 및 정서 발달과 아동 안전 행동 연구, 영유아기 스마트 기기 이용에 대한 연구들을 수행했다.

 
김영진 사진
김영진 기자  jean@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동물이 피를 다 흘려서 죽을 때가지 놔두고 죽으면 그것으로 음식을 만들도록 규정한 것이 할랄입니다. 그런나 그것은 동물 학살이며 인간 학살을 위한 연습에 지나지 않습니다. 잔인함 그 자체입니다. 인간이 아닙니다.

2

절대 반대합니다

3

저는 우리 아이 가정에서 더 많은 시간 같이 보내고 싶어요 12시간이상 돌봄 주6일 돌봄이 아니라 회사의 조기퇴근과 주4일 근무 등의 시스템 개선을 부탁드려요

4

절대반대합니다!!!!!! 할랄식품은 이슬람의 돈벌이용 가짜 종교사기 입니다 이단사이비 이슬람에 속아 넘어간 대구 홍카콜라도 정신차려라!!!!! 무슬림들이 할랄식품만 먹는다는것은 다 거짓입니다 인기있는 유명 해외음식도 먹고 술,담배도 다 합니다

5

이슬람 할랄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할랄식품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할랄 식품, 할랄 도축을 주장하는데, 실제 기대하는 효과를 거둘 거라 보지 않습니다. 할랄 도축 포함하여 할랄식품을 취급할 경우 무슬림들과 이슬람 종교지도자들만 종사하게 돼 일자리 창출은 기대난망이고, 수출도 큰 성과를 기대하기 어렵고, 오히려 무슬림들 유입의 통로가 될 뿐입니다. 그리고 할랄 도축은 동물은 잔인하게 죽이는 문제로 동물보호법 위반이기에 반대하며, 우리나라에서 이를 예외적으로 허용해선 안 됩니다.

6

절대 반대합니다

7

할랄도축 너무 잔인하여 절대반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