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증권가 "카카오페이, 결제 등 주요 사업부문 성장세 지속할 것"

▷"오프라인 결제범위 확대로 외형성장 지속 가능성 높아"
▷교보·신한증권, 각각 투자의견 '매수' 유지

입력 : 2024.05.08 17:14
증권가 "카카오페이, 결제 등 주요 사업부문 성장세 지속할 것" 출처=카카오페이
 

[위즈경제] 류으뜸 기자 =카카오페이가 결제와 보험 등 주요 사업부문의 성장세를 지속할 것으로 전망된다는 증권업계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김동우 교보증권 연구원은 8일 "카카오페이는 올해 오프라인 결제범위 확대로 외형성장을 지속할 것으로 판단한다"며 "보험부문도 라이프, 디지털, 레저, 임베디드 등 영역에서 차별화한 상품 출시를 통해 고성장을 시현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김 연구원은 카카오 페이가 2분기에는마이데이터 및 소비데이터를 포괄한 데이터 바탕의 사업 고도화 성과도 가시화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김 연구원은 "카카오페이는 시장의 전망치에 부합하는 외형성장을 보여주고 있다"며 "데이터사업 가시화를 통해 단순 상품 포트폴리오 확장을 넘어 결제와 금융서비스영역 시너지가 본격화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습니다.

 

같은날 임희연 신한증권 연구원은 "본업인 결제 부문이 꾸준한 이익 흐름을 보이고 보험 관련 매출 증가 추세를 긍정적으로 본다"며 "앞으로의 관전 포인트는 네이버페이와의 오프라인 결제 경쟁 구도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을지 여부"라고 짚었습니다. 올해 안에 유저 활성화를 위한 공격적인 마케팅 비용을 집행한다면 이에 상승하는 매출 성장이 예상된다는 점도 덧붙였습니다.

 

이어 임 연구원은 "카카오 페이의 주가 하락 요인이 제한적"이라면서 "삼성페이 마그네틱보안전송(MST) 결제 기능을 탑재하고 제로페이를 연동했으며, 페이민트 인수 등을 통해 결제처 510만여개 확보, 성장 기반이 확실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교보증권과 신한증권은 각각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고 목표주가는 각각 6만원과 6만4000원으로 각각 조정했습니다.

 

한편 카카오페이는 2024년 1분기 연결기준 매출 1763억 원, 영업손실 97억 원을 거뒀습니다. 2023년 1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24.7% 늘었고 영업이익은 적자를 이어갔습니다. 당기순이익은 연결기준 1억7000만원 별도 기준은 212억원으로 손익분기점(BEP)을 달성했습니다. 

 

 

 
류으뜸 사진
류으뜸 기자  awesome@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대한민국은 거주이전에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인데 왜 당사자에 의견은 무시하고 제삼자가 탈시설하라 난리인가요? 이것도 인권을 무시하는 처사가 아닌가요?

3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4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5

절대 반대합니다. 인간을 망치는 악법 절대 반대합니다.

6

학생뿐 아니라 모든 인간의 인권은 보장되어야하고 모든 사람이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뤄나가야 하는것이지 특정집단을 위한답시고 법을 계정하는것은 계속해서 분란만 만들뿐입니다 민주당은 계속 이상한 법들좀 만들지 않았음 합니다

7

중증발달장애인에게 시설은 선택이 아니라 생명줄입니다. 시설은 감옥이 아닙니다. 어린아기 수준의 장애인들에게 탈시설이 의미가 있겠습니까?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을 나라에서는 보장햬야 합니다. 탈시설로 몰아가는 것은 폭력이며 중증발달장애인의 삶을 벼랑으로 몰고 가는 것입니다. 탈시설 조례안은 폐지 되어야 합니다. 전장연은 이일에 당사자가 아님니다.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