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박혜준, 'KLPGA 아트핀 드림투어 2023' 우승... 생애 첫 트로피 품에 안아

▷ 'KLPGA 아트핀 드림투어 2023', 총 상금 7천만 원 규모
▷ 우승자 박혜준, "올해 예감이 좋아서 우승을 계속 기다려왔다"

입력 : 2023.10.13 08:30 수정 : 2023.10.13 08:34
박혜준, 'KLPGA 아트핀 드림투어 2023' 우승... 생애 첫 트로피 품에 안아 우승자 박혜준 프로 골퍼(좌)와 대회를 주관한 유서연 아트핀 대표(우) (출처 = 아트핀)
 

[위즈경제] 김영진 기자 = Artfin(아트핀)이 주최하고, KLPGT가 주관한 'KLPGA 아트핀 드림투어 2023' 16차전에서 박혜준 프로 골퍼가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이틀간 충청북도 청주시에 자리한 세레니티 컨트리클럽에서 열렸으며, 총 상금은 7천만 원 규모로 우승자에겐 1천 50만 원의 상금이 부여된다.

 

박혜준은 이번 세레니티 컨트리클럽(파72)의 실크(OUT), 리버(IN)코스에서 1라운드 중간합계 1언더파 71타, 선두와 4타 차 공동 12위로 최종라운드에서 버디만 4개를 골라잡으며 역전우승을 거뒀다. 이번 우승으로 박혜준은 골퍼 생애 첫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박혜준은 “올해 감이 좋아서 우승을 계속 기다려 왔는데 이렇게 정말 하게 돼서 행복하다”는 우승 소회를 밝혔다. 

 

대회를 주관한 유서연 아트핀 대표는 “이번 드림투어는 갤러리에서 처음으로 주최하는 KLPGA 대회인 만큼 의미가 크다”며, “갤러리 아트핀의 드림투어 개최로 인해, 다양한 분야에서도 한국 여자 프로골프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첫 사례가 된 것 같아 영광으로 생각한다”는 소감을 전했다. 아트핀이 주관하고 KLPGT가 주관한 이번 대회의 최종 라운드는 오는 23일 18시부터 SBS골프 채널을 통해 중계된다. 

 

한편, 아트핀 갤러리는 아트에 금융과 기술을 더한 새로운 투자 플랫폼을 지향하고 있는 갤러리이다. 아트핀은 이번 대회를 계기로 금융과 미술뿐 아니라 스포츠, 공연, 음악 등의 문화 컨텐츠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영진 사진
김영진 기자  jean@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대한민국은 거주이전에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인데 왜 당사자에 의견은 무시하고 제삼자가 탈시설하라 난리인가요? 이것도 인권을 무시하는 처사가 아닌가요?

3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4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5

절대 반대합니다. 인간을 망치는 악법 절대 반대합니다.

6

학생뿐 아니라 모든 인간의 인권은 보장되어야하고 모든 사람이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뤄나가야 하는것이지 특정집단을 위한답시고 법을 계정하는것은 계속해서 분란만 만들뿐입니다 민주당은 계속 이상한 법들좀 만들지 않았음 합니다

7

중증발달장애인에게 시설은 선택이 아니라 생명줄입니다. 시설은 감옥이 아닙니다. 어린아기 수준의 장애인들에게 탈시설이 의미가 있겠습니까?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을 나라에서는 보장햬야 합니다. 탈시설로 몰아가는 것은 폭력이며 중증발달장애인의 삶을 벼랑으로 몰고 가는 것입니다. 탈시설 조례안은 폐지 되어야 합니다. 전장연은 이일에 당사자가 아님니다.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