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부동산 관련 지표, 일제히 집값 상승 전망

▷주택가격전망 110 발표...8월보다 3p 올라
▷매매가격전망지수 8월보다 오른 107 기록

입력 : 2023.09.26 10:31
부동산 관련 지표, 일제히 집값 상승 전망 출처=클립아트코리아
 

[위즈경제] 류으뜸 기자 =민간조사업체는 물론 정부기관까지 향후 집값이 상승할 것이란 전망치를 내놓고 있습니다.

 

한국은행이 26일 발표한 '2023년 9월 소비자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주택가격전망CSI가 110으로 4개월 연속 100을 웃돌았습니다. 이는 8월(107)보다 3p 오른 수치입니다.

 

출처=한국은행

 

 

주택가격전망 CSI는 지금으로부터 1년 이후 집값이 오를지, 내릴지에 대한 소비자들의 전망을 0에서 200까지 숫자로 표현한 지수입니다. 100을 넘으면 집값 상승 전망이 하락 전망보다 우세하다는 의미입니다.

 

주택가격전망 CSI는 지난해 11월(61) 역대 최저 수준까지 떨어진 뒤로 10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올 6월에는 100을 기록, 집값 상승론과 하락론이 팽팽한 모습을 보이더니 이후 3개월 연속 상승론이 우세해지면서 지난해 5월(111)과 비슷한 수준으로 올라온 것입니다.

 

황희진 한은 경제통계국 통계조사팀장은 "주택시장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조금 더 높아졌다"면서도 아직 금리가 높은 수준이고 여러 변수가 있기 때문에 상승 흐름이 계속될지는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KB국민은행이 발표한 '월간 주택시장 동향' 자료에 따르면 9월 서울 '매매가격전망지수'는 8월(106)보다 0.1p 오른 107를 기록했습니다. 지난 7월 98에 이어 8월 106, 9월 107 등 2개월 연속 기준치인 100을 넘어섰습니다.

 

이 지수는 전국 6000여 중개업소를 대상으로 지역의 집값 전망을 조사해 작성합니다. 100을 초과할수록 상승한다는 답변이 하락한다는 응답보다 더 많다는 의미입니다. 특히, 전 지역에서 매매가격 전망지수가 상승했습니다. 전국이 8월 102에서 9월 105로 오른 것을 비롯해 경기(108→109), 인천(104→107) 등도 소폭 상승했습니다. 같은기간 대전은 107에서 113으로 6p 뛰었으며, 울산도 100에서 107로 7p 상승했습니다.

 

KB 관계자는 "서울은 2개월 연속 집값 상승 전망이 더 많아졌다"며 "수도권은 물론 지방도 하락 전망이 줄어든 것이 특징이다"고 말했습니다.

 
류으뜸 사진
류으뜸 기자  awesome@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대한민국은 거주이전에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인데 왜 당사자에 의견은 무시하고 제삼자가 탈시설하라 난리인가요? 이것도 인권을 무시하는 처사가 아닌가요?

3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4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5

절대 반대합니다. 인간을 망치는 악법 절대 반대합니다.

6

학생뿐 아니라 모든 인간의 인권은 보장되어야하고 모든 사람이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뤄나가야 하는것이지 특정집단을 위한답시고 법을 계정하는것은 계속해서 분란만 만들뿐입니다 민주당은 계속 이상한 법들좀 만들지 않았음 합니다

7

중증발달장애인에게 시설은 선택이 아니라 생명줄입니다. 시설은 감옥이 아닙니다. 어린아기 수준의 장애인들에게 탈시설이 의미가 있겠습니까?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을 나라에서는 보장햬야 합니다. 탈시설로 몰아가는 것은 폭력이며 중증발달장애인의 삶을 벼랑으로 몰고 가는 것입니다. 탈시설 조례안은 폐지 되어야 합니다. 전장연은 이일에 당사자가 아님니다.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