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왜 우주 강국들은 달 탐사에 주저없이 뛰어드는가

▷7일 일본 무인 달 탐사선 탑재한 로켓 발사…2024년 달 표면 착륙 예정

입력 : 2023.09.07 13:55
 


(출처=미쓰비시중공업 홈페이지)
 

[위즈경제] 이정원 기자 =달 탐사를 위한 국가간 경쟁이 치열해지는 가운데 일본도 무인 달 탐사선을 탑재한 로켓을 발사했습니다.

 

7NHK, 산케이 등 일본 외신에 따르면 842분경, 일본 최초의 무인 달 탐사선인 슬림(SLIM) 등을 탑재한 H2A 로켓 47호기가 가고시마현 다네가시마 우주센터에서 발사됐습니다.

 

H2A 로켓은 보조 로켓과 1단엔진을 분리한 후 계속 상승해, 오전 9 30분경에 고도 약 620km도달한 후 일본 최초로 달 착륙을 목표로 하는 달 탐사선 슬림(SLIM)’을 예정 궤도에 투입할 계획입니다. 슬림은 3~4개월 후 달 궤도에 진입한 다음 20241~2월 사이 달 표면 착륙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슬림이 달 착륙에 성공할 경우, 무인탐사기로 달 착륙에 성공한 5번째 국가가 됩니다.

 

최근 인도가 무인 달 탐사선 찬드라얀 3를 세계 최초로 달 남극 착륙에 성공했고, 미국도 2025년 유인 달 탐사 프로그램인 아르테미스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상황에 일본까지 뛰어들면서 국가간 달 탐사 경쟁은 더욱 달아오를 전망입니다.

 

# 전세계의 이목이 달에 쏠리는 이유

 

우선 달에는 헬륨-3, 우라늄, 백금, 수은, 실리콘, 티타늄, , 알루미늄 등 다양한 산업군에서 활용 가능한 자원이 매장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핵융합 발전의 연료인 헬륨-3’는 약 1g으로 석탄 약 40t에 맞먹는 에너지를 낼 수 있어 차세대 에너지 자원으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아울러 달에는 다량의 물이 얼음 상태로 존재할 가능성이 커 인류가 우주로 진출하기 위한 교두보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물이 있다면 자체적으로 식수를 생산할 수 있고, 이를 분해해 호흡에 필요한 산소와 로켓 연료에 사용될 수소도 손쉽게 얻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지난 23일 달 남극에 착륙한 찬드라얀 3호의 착륙선 비크람은 달에 얼음 등이 있는지를 확인하는 분석 작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달 탐사는? 어디까지 왔는가?

 

한국은 올해 달 탐사선 다누리를 성공적으로 달 궤도에 안착하면서 달 탐사의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다누리는 6개의 탑재체를 통해 달 착륙후보지 탐색, 달 과학연구, 우주인터넷기술 검증 등의 과학임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다누리의 운영기간이 2025년 말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한국은 2032년 달 착륙선을 발사할 계획입니다. 과기정통부와 항우연은 내년부터 10년간 6286억원을 투입해 약 1.8톤 규모의 달 착륙선을 개발하고 2032년경 달 착륙 및 탐사 임무를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이정원 사진
이정원 기자  nukcha45@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대한민국은 거주이전에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인데 왜 당사자에 의견은 무시하고 제삼자가 탈시설하라 난리인가요? 이것도 인권을 무시하는 처사가 아닌가요?

3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4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5

절대 반대합니다. 인간을 망치는 악법 절대 반대합니다.

6

학생뿐 아니라 모든 인간의 인권은 보장되어야하고 모든 사람이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뤄나가야 하는것이지 특정집단을 위한답시고 법을 계정하는것은 계속해서 분란만 만들뿐입니다 민주당은 계속 이상한 법들좀 만들지 않았음 합니다

7

중증발달장애인에게 시설은 선택이 아니라 생명줄입니다. 시설은 감옥이 아닙니다. 어린아기 수준의 장애인들에게 탈시설이 의미가 있겠습니까?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을 나라에서는 보장햬야 합니다. 탈시설로 몰아가는 것은 폭력이며 중증발달장애인의 삶을 벼랑으로 몰고 가는 것입니다. 탈시설 조례안은 폐지 되어야 합니다. 전장연은 이일에 당사자가 아님니다.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