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2023 대한민국 기타 페스티벌...오는 21, 22일 양일간 개최

▷한국기타협회 주최...아이피샵 후원
▷오는 10월 21~22일 수원대학교 음악대학에서 열려
▷슈퍼밴드2 장하은 등 공연...인터파크서 예매 가능

입력 : 2023.10.17 16:26 수정 : 2023.10.17 16:32
 

 

2023 대한민국 기타 페스티벌 포스터.출처=한국기타협회

 

 

[위즈경제] 류으뜸 기자 =한국기타협회가 주최하고 아이피샵이 후원하는 '2023 대한민국 기타 페스티벌'이 오는 10월 21일 토요일과 22일 일요일 양일간 수원대학교 음악대학에서 개최합니다.

 

이번 페스티벌은 한국에서 가장 많은 클랙식기타 전공생이 재학중인 수원대학교와 64년의 전통을 가진 한국기타협회가 MOU를 맺고 수원 지역에 클래식기타를 알리자는 취지로 개최되었으며, 한국기타협회가 해마다 진행해온 "42회 전국기타콩쿠르"와 다양한 콘서트 및 세미나, 악기전시회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됩니다.

 

한국기타협회의 '전국기타콩쿠르'는 기타리스트 변보경, 박규희, 조대연 등 국제적으로 활동하는 연주자들을 배출했습니다.

 

본 행사는 10월 21일 토요일 오후 5시에 이번 행사를 기념하기 위해 수원대학교 졸업생들로 이루어진 '와우기타앙블'의 공연을 무료 관람으로 진행하며, 10월 22일 일요일 오후 5시에는 JTBC <슈퍼밴드2>에서 장르의 벽을 허무는 매력적인 기타리스트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장하은"과 수원대학교에서 후학을 양성중인 기타리스트 "임재민"의 연주를 관람할 수 있으며, 티켓은 인터파크에서 예매가 가능합니다.

 

또한, 한국을 대표하여 수제 기타를 제작하는 엄태흥, 엄홍식 부자와 신현구, 김원기, 김중훈, 길기타, 서영, 이성관, 피어리나, 홍원의 등의 수준 높은 수제 기타를 무료로 시연해 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고 합니다.

 

이번 행사는 IP 종합거래 플랫폼 운영사인 '아이피샵', 미국의 대표적인 기타스트링 회사인 'Augustin Guitar Strings', 코르도바 기타, 마르티네즈 기타 등의 수입 제작 유통사 및 수제 기타 제작가 '신형구 기타' 등의 후원으로 치러집니다.

 

한편, 후원사로 참여한 '아이피샵'은 클래식 기타 연주를 포함한 다양한 악기의 연주로 이루어진 음원들을 폭넓게 보유하고 있고, 최근에는 반려동물들이 들을 수 있는 음원이 수록된 "애니멍 프로젝트" 음반을 제작하기도 하였으며, 기타리스트 장하은과 함께 <슈퍼밴드2>에 출연하여 많은 사랑을 받은 가수 DAVII(다비)의 "Art of Light" 앨범을 제작하는 등 클래식을 포함한 다양한 장르의 음원시장에서 저변을 넓혀가고 있습니다.

 

 

 
류으뜸 사진
류으뜸 기자  awesome@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3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4

가장 약자인 중증발달장여인들을 국가 돌보아야할 가장 약자인 이들을 이권단제에 먹이사슬로 주기위해 사지로 내모는 이런 나라가 어디 있나요? 부모들 가슴에 피멍들게 하는 국가 권력들에 분노합니다.흑흑흑

5

장애 정도와 돌봄 필요 상황에 따라 경증 장애자나 원하는 자는 지역사회 생활 시키고 증증 장애로 24시간 집단 돌봄과 전문적 치료를 원하는 자를 분류시기면 될것을 무엇때문인지 속이 보입니다 구분없이 대책없이 강제적 시설 폐쇄 반대하는 중증장애로 의사표현 못하는 부모회 애끊고 피 토하는 부모 마음에 못질하지 마라 증증장애인들을 국가가 책임지지 않으면 상황에 따라 극단적인 처지에 내 몰리는 사람이 다 수 인것을 전장연은 모르른것인가 똥인지 된장인지 찍어먹어봐야 아는가 악법 발의한 최종성 이혜영 장혜영 의원님과 전장연 책임질수 있습니까?

6

장애인 시설에서 학대가 일어난다고 시설을 폐쇄한다면 전국에 있는 어린이집 요양원 모든 시설을 폐쇄하라.그곳에서도 끊임없이 사건사고 학대가 일어나는데 왜 중증자애인 시설만 폐쇄하겠다는것인지~돈에 눈먼 자들의 이익에 중증장애인들을 사지로 내모는 탈시설법을 폐지하라.

7

어느날 우리아들의 이름이 적힌 서류가 자립지원 센터에 넘겨졌는데 보호자인 저에게 사전에 어떤 설명이나 동의를 구하지 않았습니다. 탈시설 법안이 통과되면 실적올리기에 급급한 단체들을 대놓고 지원해주는 격이 될것이 뻔할뿐더러 그 과정에서 인권침해로 조롱당하고 생존에 위협을 받는 고통을 장애가족에게 남겨지게 될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