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어버이날 선물 1위로 꼽힌 ‘이것’은?

입력 : 2024.04.23 15:49 수정 : 2024.04.23 15:52
 

















 

[위즈경제] 이정원 기자 =어린이날, 어버이날 등 기념일 성수기로 꼽히는 가정의 달인 5월을 앞두고 소중한 사람들에게 마음을 전하기 위한 선물에 대한 고민이 커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티몬은 어버이날 선물 계획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주고 싶은 선물 1위에 건강식품, 받고 싶은 선물 1위는 상품권/e쿠폰이 꼽혔다고 밝혔습니다.

 

티몬에 따르면 최근 한주간(4.15~21) 고객 500여명을 대상으로 어버이날 선물 계획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주고 싶은 선물 1위에 건강식품, 받고 싶은 선물 1위는 상품권/e쿠폰이 꼽혔으며, 특히 어버이날 계획을 준비하고 있는 응답자는 지난해 보다 7%p 상승한 75%로 나타났습니다.

 

아울러 고물가 현상으로 인해 신선식품이 주목을 받으며, 선물 트렌드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티몬은 신선식품은 지난해 주고받고 싶은 2위인 여행/나들이를 제치고 새롭게 공통 2위 자리에 올랐다면서 반면, 주고 싶은 선물 1건강식품은 지난해 33%에서 올해 24%, 받고 싶은 선물 1상품권/e쿠폰또한 30%에서 22%로 각각 감소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실제로 최근 티몬에서 신선식품을 선물하는 고객들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티몬의 4(1~18) 신선식품 선물하기 거래액을 살펴본 결과, 전년 동기 대비 과일 478%, 정육계란류 211% 등이 큰 폭으로 상승했습니다.

 

연령별로 30대가 신선식품에 대해 높은 선호도를 보였으며, 선물하고 싶은 온라인 산지직송 과일로는 천혜향오렌지 등 감귤류(24%)’ 1위를, 망고(22%) 2위를 차지했습니다.

 

, 티몬은 내달 12일까지 가정의 달기획전을 개최하고 총 700여종의 어버이날과 어린이날 인기 선물을 엄선, 고객들의 알뜰한 선물 준비를 지원합니다.

 

상품별 즉시할인에 최대 30% 룰렛 쿠폰과 최대 10% 간편 결제 할인을 추가해 혜택을 강화했습니다.

 

여기에 이달 28일까지는 부모님 모의고사 이벤트를 진행해 카네이션 꽃다발, 영화 관람권, 티몬 적립금 등 풍성한 혜택을 선물할 계획입니다.

 

티몬에 이어 쿠팡, G마켓 등 이커머스 업계에서도 가정의 달을 맞아 다채로운 할인 행사를 진행합니다.

 

G마켓과 옥션은 오는 28일가지 일주일간 패밀리위크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장난감, 건강식품 등 어린이날과 어버이날 인기 선물템을 최대 77% 할인가로 판매합니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가정의 달을 대표하는 6대 브랜드를 선정해, 인기제품을 특가에 선보입니다.

 

삼성, LG, 정관장, 삼성물산, 레고, 바디프랜드 등의 업체가 참여하며, 각 브랜드별 최대 20% 중복 쿠폰과 스마일카드로 결제 시 7% 즉시 할인 혜택 등을 제공할 방침입니다.

 

쿠팡은 와우회원을 대상으로 내달 7일까지 가전의 달 선물 세일행사를 진행합니다.

 

이번 행사는 어버이날, 어린이날 등에 맞춰 삼성전자, 애플, LG, 바디프랜드 쿠첸 등 다양한 인기 가전 브랜드 상품을 최대 70% 할인가에 만날 수 있습니다.

 

대표상품으로는 LG전자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매직스페이스 양문형 냉장고 메탈(832L) TCL 4K Mini LED 안드로이드11 TV(215cm85인치) 등이 있습니다.

 
이정원 사진
이정원 기자  nukcha45@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대한민국은 거주이전에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인데 왜 당사자에 의견은 무시하고 제삼자가 탈시설하라 난리인가요? 이것도 인권을 무시하는 처사가 아닌가요?

3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4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5

절대 반대합니다. 인간을 망치는 악법 절대 반대합니다.

6

학생뿐 아니라 모든 인간의 인권은 보장되어야하고 모든 사람이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뤄나가야 하는것이지 특정집단을 위한답시고 법을 계정하는것은 계속해서 분란만 만들뿐입니다 민주당은 계속 이상한 법들좀 만들지 않았음 합니다

7

중증발달장애인에게 시설은 선택이 아니라 생명줄입니다. 시설은 감옥이 아닙니다. 어린아기 수준의 장애인들에게 탈시설이 의미가 있겠습니까?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을 나라에서는 보장햬야 합니다. 탈시설로 몰아가는 것은 폭력이며 중증발달장애인의 삶을 벼랑으로 몰고 가는 것입니다. 탈시설 조례안은 폐지 되어야 합니다. 전장연은 이일에 당사자가 아님니다.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