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설 연휴 교통∙화재사고 피하려면 이날을 주의해야

입력 : 2024.02.05 17:00 수정 : 2024.02.05 17:03
 

 










 

[위즈경제] 이정원 기자 =행정안전부는 설 명절을 맞아 귀성∙귀경길 교통사고와 집마다 음식 장만 등으로 화기 사용이 많아지는 만큼 화재 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5일 밝혔습니다.

 

도로교통공단과 소방청 자료에 따르면, 올해 설 명절 전후로 교통사고 발생 위험이 가장 높은 시기는 연휴 시작 전날인 8일이며 주택화재 위험은 9일 설 전날이 가장 높은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또한 2018년부터 2022년까지 최근 5년간 설 명절 전후로 발생한 교통사고 분석 결과, 연휴 시작 전날이 평소보다 1.3배 많은 724건이 발생했으며, 시간대별로는 오후 6시쯤 사고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행안부는 장거리를 가야 하는 명절에는 대중교통 이용이 늘고 가족 단위로 이동해 교통사고 발생 건수가 평소에 비해 감소하는 경향이 있지만, 인명 피해는 오히려 많아져 안전 운전이 필요하다고 당부했습니다.

 

장거리 운전이 많아짐에 따라 교통사고 위험도 커진다는 것입니다.

 

이에 행안부는 고향으로 출발하기 2~3일 전에는 엔진이나 제동 장치 등 차량을 점검하고 타이어의 마모 상태와 공기압을 꼼꼼히 확인하고, 이동 시에는 전좌석 안전띠 착용 등 차량 운전 시 안전수칙 준수를 권고했습니다.

 

또한 명절에는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비율도 평소보다 높아져 음주를 했다면 모두의 안전을 위해 반드시 술이 깬 후 운전할 것으로 당부하기도 했습니다.

 

이밖에도 명절에는 음식 준비 등으로 인한 화재의 위험이 평소보다 커져 음식을 조리하기 전에는 주변을 정리정돈하고 조리 중에는 불을 켜 놓은 채 자리를 비우지 않을 것 등 주의를 기울여줄 것을 강조했습니다.

 

한편 소방청은 설 연휴를 앞두고, 떡 등 음식물로 인한 기도막힘 사고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소방청에 따르면 5년 간 설 연휴 기간 동안 떡, 음식으로 인한 기도막힘 사고로 이송한 인원은 25명으로, 이는 연평균 연휴기간 하루 한 명 꼴로 기도막힘 사고가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방청은 기도막힘 사고에 대비해 평소 기도폐쇄 응급처지법인 하임리히법을 익혀두고, 기도막힘 증상으로 호흡곤란 등이 발생했을 때 신속한 응급처지가 중요하다고 강조햇습니다.

 

하임리히법은 기도막힘 증상을 호소하는 환자를 뒤에서 감싸안고, 명치 끝과 배꼽 사이를 주먹을 쥔 채 힘껏 밀어 기도에 걸린 이물을 배출하는 응급처치법을 말합니다.

 

소방청 관계자는 영유아의 경우 비닐이나 건전지 등으로 인한 기도이물 사고가 많은 반면, 떡이나 음식물로 인한 막힘은 고령층에서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특히 설 연휴기간 급하게 음식물을 섭취하거나 과식으로 인한 사고 예방을 위해 각별히 주의해주시기 바란다고 했습니다.

 
이정원 사진
이정원 기자  nukcha45@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동물이 피를 다 흘려서 죽을 때가지 놔두고 죽으면 그것으로 음식을 만들도록 규정한 것이 할랄입니다. 그런나 그것은 동물 학살이며 인간 학살을 위한 연습에 지나지 않습니다. 잔인함 그 자체입니다. 인간이 아닙니다.

2

절대 반대합니다

3

저는 우리 아이 가정에서 더 많은 시간 같이 보내고 싶어요 12시간이상 돌봄 주6일 돌봄이 아니라 회사의 조기퇴근과 주4일 근무 등의 시스템 개선을 부탁드려요

4

절대반대합니다!!!!!! 할랄식품은 이슬람의 돈벌이용 가짜 종교사기 입니다 이단사이비 이슬람에 속아 넘어간 대구 홍카콜라도 정신차려라!!!!! 무슬림들이 할랄식품만 먹는다는것은 다 거짓입니다 인기있는 유명 해외음식도 먹고 술,담배도 다 합니다

5

이슬람 할랄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할랄식품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할랄 식품, 할랄 도축을 주장하는데, 실제 기대하는 효과를 거둘 거라 보지 않습니다. 할랄 도축 포함하여 할랄식품을 취급할 경우 무슬림들과 이슬람 종교지도자들만 종사하게 돼 일자리 창출은 기대난망이고, 수출도 큰 성과를 기대하기 어렵고, 오히려 무슬림들 유입의 통로가 될 뿐입니다. 그리고 할랄 도축은 동물은 잔인하게 죽이는 문제로 동물보호법 위반이기에 반대하며, 우리나라에서 이를 예외적으로 허용해선 안 됩니다.

6

절대 반대합니다

7

할랄도축 너무 잔인하여 절대반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