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정부, 추석 앞두고 국내 여행 할인쿠폰 30만장 배포…최대 3만원 할인

▷문체부, 추석연휴 동안 5만원 이상 숙박시설 이용 시 3만원 할인 쿠폰 30만장 배포
▷온라인여행사별로 3만원 할인권 외 추가 할인권, 카드사 할인 등 할인 혜택 제공

입력 : 2023.09.19 10:45 수정 : 2023.09.19 10:43
 


(출처=클립아트코리아)
 

[위즈경제] 이정원 기자 =정부가 추석 연휴를 맞아 국내 여행을 장려하기 위해 숙박권 3만원 할인쿠폰 30만장을 배포합니다.

 

19일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추석 연휴를 맞아 5만원 이상 숙박시설 이용 시 3만원 할인이 가능한 쿠폰 30만장을 배포합니다.

 

이번 행사에는 총 44개 온라인여행사와 3만여 개 국내 등록 숙박시설이 참여했으며, 927일부터 1015일까지 발급과 예약, 숙박시설 이용이 가능합니다. 아울러 참여 온라인여행사별로 3만원 할인권 외에도 추가 할인권, 카드사 할인, 경품 행사 등 다양한 할인 혜택들도 함께 준비됩니다.

 

당초 문체부는 숙박 할인권을 여행 비수기인 11월에 배포할 예정이었으나, 오는 102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면서 조기 배포를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숙박 할인권은 행사 기간 중 1 1매 사용이 가능하며, 매일 오전 10시부터 다음 날 오전 7시까지 참여 온라인여행사 채널을 통해 발급받을 수 있습니다. 발급 후 다음 날 오전 7시까지 사용하지 않거나 예약을 취소하는 경우 할인권은 자동 소멸됩니다. 다만, 할인권 수량이 남아 있는 경우 재발급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문체부는 이번 행사 기간을 놓치더라도 1027일부터 1124일까지 대한민국 숙박세일 페스타 전국편을 통해 한 번 더 숙박할인권의 기회를 제공할 방침입니다.

 

한편 서울시도 추석을 앞두고 서울시내 106개 전통시장에서 제수용품 및 농수축산물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할인행사를 진행합니다.

 

할인행사는 다음 달 1일까지 시내 106개 전통시장에서 진행되며, 제수용품과 농수축산물을 5~3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시장별로 일정 금액 이상 구매 시 온누리상품권과 사은품을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합니다.

 

아울러 시는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의 편의를 위해 다음 달 3일까지 무료 주정차 대상 시장을 기존 35개에서 92개로 확대합니다. 무료 주차 대상 시장 명단은 서울시 홈페이지 새소식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박재용 서울시 노동공정상생정책관은 전통시장들의 다양한 추석 이벤트와 온라인 특별할인판매전을 통해 장바구니 물가상승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과 상인들이 모두 풍성한 한가위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이정원 사진
이정원 기자  nukcha45@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대한민국은 거주이전에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인데 왜 당사자에 의견은 무시하고 제삼자가 탈시설하라 난리인가요? 이것도 인권을 무시하는 처사가 아닌가요?

3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4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5

절대 반대합니다. 인간을 망치는 악법 절대 반대합니다.

6

학생뿐 아니라 모든 인간의 인권은 보장되어야하고 모든 사람이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뤄나가야 하는것이지 특정집단을 위한답시고 법을 계정하는것은 계속해서 분란만 만들뿐입니다 민주당은 계속 이상한 법들좀 만들지 않았음 합니다

7

중증발달장애인에게 시설은 선택이 아니라 생명줄입니다. 시설은 감옥이 아닙니다. 어린아기 수준의 장애인들에게 탈시설이 의미가 있겠습니까?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을 나라에서는 보장햬야 합니다. 탈시설로 몰아가는 것은 폭력이며 중증발달장애인의 삶을 벼랑으로 몰고 가는 것입니다. 탈시설 조례안은 폐지 되어야 합니다. 전장연은 이일에 당사자가 아님니다.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