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미 총기 난사로 한인 교포 일가족 참변…8명 사망∙7명 부상

▷총격범에 의해 한인 교포 일가족 4명 중 3명 사망
▷현지 경찰, 용의자의 구체적인 범행 동기 조사 중
▷바이든 대통령, 총기 규제 강화법의 조속한 통과 촉구

입력 : 2023.05.09 14:56 수정 : 2023.05.09 15:00
 


(출처=Gofundme) 

 

[위즈경제] 이정원 기자 =지난 6(현지시각)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 교외 쇼핑몰 총기 난사 사건으로 8명이 사망하고 7명이 부상을 입은 가운데 희생자 중 한인 교포 가족이 3명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들 일가족은 큰 아들이 생일 선물로 받은 옷을 교환하기 위해 앨런 프리미엄 아울렛에 방문했다가 변을 당했습니다.

 

BBC에 따르면 지난 토요일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 외곽에 위치한 앨런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 사건으로 한인 교포 부부 조규성(38)씨와 강신영(36), 둘째 아들인 제임스 조(3)가 사망했습니다. 첫째 아들인 윌리엄 조(6)는 어깨에 총상을 입었지만 목숨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 모금후원 사이트 고펀드미(Gofundme)’에는 이번 사건으로 숨진 조씨 가족의 장례 등을 위한 모금 페이지가 8일 개설됐습니다. 조씨 가족과 지인이라고 밝힌 페이지 작성자는 빛과 사랑, 축복으로 가득했어야 할 오후가 총기 난사 학살로 한순간에 사라져버렸다고 설명했습니다.

 

숨진 부부는 어린 시절 미국으로 이주한 교포로, 조 씨는 변호사로, 강 씨는 치과의사로 활동하고 있었습니다. 또한 이들은 한인 교회를 다니며 이웃들을 돕는 등 봉사 활동도 열심히 했던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습니다.

 

한편 이번 사건의 용의자인 33세 남성 마우리시오 가르시아는 현장에서 경찰의 총에 맞아 사살됐습니다. 사건 당시 가르시아는 자신의 조끼에 극우 극단주의자를 일컫는 ‘RWDS(Right Wing Death Squad:우익 암살단)’라는 문구를 달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한 BBC는 가르시아가 운영하던 SNS에서 나치를 미화하는 게시물과 폭력적인 메시지 등을 확인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현지 경찰들은 가르시아의 구체적인 범행 동기를 알아내기 위해 그의 소셜미디어 등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이번 사건의 피해자들을 애도하기 위해 연방정부에 조기 게양을 지시했습니다. 아울러 바이든 대통령은 이런 공격은 익숙해지기에는 너무 충격적이라며 공화당의 반대로 의회에 계류 중인 총기 규제 강화법의 조속한 통과를 촉구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이 촉구한 총기 규제 강화법에는 공격용 소총 및 대용령 탄창 금지, 총기 구매자의 신원조회 의무화, 총기 제조업체에 대한 면책권 종료, 안전한 총기 보관 장소 마련 등의 내용이 담겼습니다.

 
이정원 사진
이정원 기자  nukcha45@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대한민국은 거주이전에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인데 왜 당사자에 의견은 무시하고 제삼자가 탈시설하라 난리인가요? 이것도 인권을 무시하는 처사가 아닌가요?

3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4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5

절대 반대합니다. 인간을 망치는 악법 절대 반대합니다.

6

학생뿐 아니라 모든 인간의 인권은 보장되어야하고 모든 사람이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뤄나가야 하는것이지 특정집단을 위한답시고 법을 계정하는것은 계속해서 분란만 만들뿐입니다 민주당은 계속 이상한 법들좀 만들지 않았음 합니다

7

중증발달장애인에게 시설은 선택이 아니라 생명줄입니다. 시설은 감옥이 아닙니다. 어린아기 수준의 장애인들에게 탈시설이 의미가 있겠습니까?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을 나라에서는 보장햬야 합니다. 탈시설로 몰아가는 것은 폭력이며 중증발달장애인의 삶을 벼랑으로 몰고 가는 것입니다. 탈시설 조례안은 폐지 되어야 합니다. 전장연은 이일에 당사자가 아님니다.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