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파트 거래량 증가속 서울 원정 투자 증가

▷서울 아파트, 두번째로 많은 매매거래 이뤄져
▷지방 아파트와 격차 벌어지면 원정 투자 증가

입력 : 2024.06.25 16:17 수정 : 2024.06.25 16:18
아파트 거래량 증가속 서울 원정 투자 증가 출처=클립아트코리아
 

[위즈경제] 류으뜸 기자 =올해 1~4월 아파트 거래량이 지난해 동기간과 비교해 2.6만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서울은 두번째로 많은 아파트 매매거래가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4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한국부동산원 ‘아파트 매매거래량’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 1~4월 아파트 매매 거래량은 14만9796건으로 집계 됐습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12만3069건) 대비 2만6727건 증가한 수치입니다.

 

특히 서울은 1만3443건을 기록해 올해 기준으로 두번째로 많은 아파트 매매거래가 이뤄졌습니다.

 

서울 아파트 가격 또한 상승 추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올해 4월 기준 서울 아파트 실거래가격지수는 서울의 경우 159.5의 지수를 기록해 지난 1월 대비 2.2p 상승했습니다. 그 다음 순으로는 인천이 122.1로 지난 1월 대비 1.9p 상승한 수치를 보였습니다.

 

이에따라 외지인들의 '원정투자'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과 지방 아파트와 가격차가 벌어지면서 지방 수요자들의 서울 원정 투자가 성행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부동산R114가 전국 아파트를 표본으로 가구당 평균 가격(호가·시세·지역별 평균 등을 반영해 산정)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 14일 기준 서울 아파트의 평균가는 12억9967만원이었습니다. 이는 수도권을 제외한 지방 전체 아파트 평균가(3억5460만원)보다 9억4507만원 높은 수준입니다.

 

반면 지방은 갈수록 상황이 나빠지고 있습니다. 지방 아파트 가격은 지난주 대비 0.05% 떨어졌습니다. 지방은 올해 25주 동안 단 한 주(5월 20일 기준)만 보합을 기록했을 뿐 계속 하락하며 올해 누적 -1% 하락률을 보였습니다. 같은 기간 0.3% 상승하며 격차를 벌렸습니다. 

 

윤지해 부동산R114 수석연구원은 "지방에서 세종을 제외하면 서울과의 가격 차는 이보다도 더 클 것"이라며 "금융위기급 일이 일어나지 않는다면 서울과 지방의 격차가 좁혀지기는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류으뜸 사진
류으뜸 기자  awesome@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동물이 피를 다 흘려서 죽을 때가지 놔두고 죽으면 그것으로 음식을 만들도록 규정한 것이 할랄입니다. 그런나 그것은 동물 학살이며 인간 학살을 위한 연습에 지나지 않습니다. 잔인함 그 자체입니다. 인간이 아닙니다.

2

절대 반대합니다

3

저는 우리 아이 가정에서 더 많은 시간 같이 보내고 싶어요 12시간이상 돌봄 주6일 돌봄이 아니라 회사의 조기퇴근과 주4일 근무 등의 시스템 개선을 부탁드려요

4

절대반대합니다!!!!!! 할랄식품은 이슬람의 돈벌이용 가짜 종교사기 입니다 이단사이비 이슬람에 속아 넘어간 대구 홍카콜라도 정신차려라!!!!! 무슬림들이 할랄식품만 먹는다는것은 다 거짓입니다 인기있는 유명 해외음식도 먹고 술,담배도 다 합니다

5

이슬람 할랄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할랄식품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할랄 식품, 할랄 도축을 주장하는데, 실제 기대하는 효과를 거둘 거라 보지 않습니다. 할랄 도축 포함하여 할랄식품을 취급할 경우 무슬림들과 이슬람 종교지도자들만 종사하게 돼 일자리 창출은 기대난망이고, 수출도 큰 성과를 기대하기 어렵고, 오히려 무슬림들 유입의 통로가 될 뿐입니다. 그리고 할랄 도축은 동물은 잔인하게 죽이는 문제로 동물보호법 위반이기에 반대하며, 우리나라에서 이를 예외적으로 허용해선 안 됩니다.

6

절대 반대합니다

7

할랄도축 너무 잔인하여 절대반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