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Link 인쇄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치솟는 혈당 막아주는 '이것'... 기능성원료로 등재

▷ 농림축산식품부, '당조고추 건조분말' 개별인정형 기능성원료 등재
▷ 당조고추, '쿼시트린' 함유하고 있어 식후 혈당 조절 가능
▷ 블랙라즈베리 등 다른 국산 농산품도 기능성원료로 등재

입력 : 2023.10.27 10:38 수정 : 2023.10.27 10:43
치솟는 혈당 막아주는 '이것'... 기능성원료로 등재 당조고추 (출처 = 농림축산식품부)
 

[위즈경제] 김영진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가 당조고추 건조분말의 식후 혈당 억제 기능성을 인정했습니다. 이에 따라, 당조고추의 건조분말은 개별인정형 기능성원료(2023-32)로 등재되는데요.

 

당조고추는 지난 2008년 농촌진흥청 원예연구소와 강원대학교, 제일종묘농산(現 오스템바이오)가 공동 개발한 품종입니다. 유효성 평가와 안전성 평가, 인체 적용시험 등 실증 과정을 통해 기능성과 안정성을 과학적으로 인증받은 품종입니다.

 

당조고추의 대표적인 효능은 식후 혈당 상승 억제입니다. 일반적으로 음식물을 섭취하면, 신체기관이 음식물의 영양소를 신체 에너지로 변환하는 과정에서 혈당이 상승하게 됩니다.

 

이 때 이자에서 인슐린을 분비해 높은 수준의 혈당을 원상태로 되돌리는데요. 문제는 인슐린 분비가 원활하지 않아 높은 혈당이 원래 수치로 돌아오지 않을 때입니다.

 

새벽에 아무것도 섭취하지 않았음에도 고혈당이 지속되거나, 식후 2시간 동안 고혈당이 유지되면 당뇨병판정을 받는데요. 이 혈당 억제에 도움을 주는 성분 중 하나가 당조고추가 갖고 있는 쿼시트린입니다.

 

당조고추를 개발한 연구진이 가장 중요하게 여긴 성분입니다. 쿼시트린은 항산화 항바이러스 항염증 기능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다당류의 소화흡수를 촉지하는 효소(α-glucosidase)의 작용을 억제해 식후 혈당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이러한 이점을 크게 눈여겨본 셈인데요.

 

농림축산식품부는 당조고추와 같은 국산 농산물의 의학적 효능을 입증하는 사업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지난 2020년부터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을 통해 국산소재 기능성 규명사업을 수행하고 있는데, 그 성과로 블랙라즈베리(혈압조절)’, ‘마늘’(혈압조절), ‘토종 복분자(항산화)’ 등의 국산 농산물을 기능성 원료로 등록했는데요.

 

이 중 마늘의 경우, 기존 콜레스트롤 개선에 이어 혈압조절이라는 기능이 정부 공식적으로 8년 만에 기능성이 추가된 바 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해당 사업을 통해 국내 농산물에 대한 소비 확대에 나서겠다는 입장입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해 10, 블랙라즈베리추출물을 국내 최초로 혈압조절 기능성 표시식품 원료로 사용 가능하게끔 허가했습니다.

 

특히 고령화 영향으로 국내 고혈압환자가 1,200만 명에 달하는 가운데 식단관리를 위한 일반식품의 중요성은 점차 커지고 있음에도, 혈압조절 기능성 표시 식품 원료는 1건도 없었다, 전북 고창을 주산지로 하는 블랙라즈베리의 활용영역이 건강기능식품에 이어 기능성표시 식품까지 확대되어 지역특화작물을 재배하는 지역 농가들의 소득증대가 기대된다고 농림축산식품부는 설명했는데요.

 

향후 농림축산식품부와 식품진흥원은 산업계와 학계, 연구계와 지속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기능성 원료를 추가로 발굴하여 국산 농산품 소비 확산에 힘을 쓰겠다고 전했습니다. 오는 2024년 완공을 앞두고 있는 기능성원료은행을 통해 기능성 소재를 대량 생산/분양할 계획인데요. 한국마늘연합회(마늘), 고창군청/재단 법인 베리앤바이오식품연구소(블랙라즈베리) 등 국내 기능성 농산물 주요 생산지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등, 농업과 기업 간 연계를 강화할 예정입니다.

 

양주필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 曰 국산소재 기능성 규명사업을 통해 우수한 국산 기능성 소재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있다. 국산 농산물의 기능성 실증부터 제품화 과정까지 산업 전 주기를 지원하여 식품기업과 농가 간 상생협력을 강화할 것


 

완공을 앞두고 있는 기능성원료은행 (출처 = 농림축산식품부)

 

 
김영진 사진
김영진 기자  jean@wisdot.co.kr
 

댓글 0

Best 댓글

1

자유민주국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집단은 국민의 소리를 경청하고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하게 살 권리를 보장해 주는 일을 하라고 국민들의 피묻은 돈을 매달 따박 따박 받아 누리면서 왜! 어느 이기적인 한 단체의 광란에 합류하여 최중증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눈에 피눈물을 흘리게 하는것입니까? 모두 알고 있죠! 그들과 정치인들은 말한마디 못하고 똥.오줌도 못가리고 병원진료도 거부받는 천방지축 날뛰는 우리 최중증발달장애인들을 말이 좋지 지원주택이요?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라는 겁니까? 지금의 거주시설에서 처럼 즐겁게 모든것을 누리며 살게 할수있습니까? 아무런 대책도 없이 그저 뱉은말 이행하여 자신의 명예와 권력과 이권을 쟁취하려는 것 말고는 최중증발달장애인의 고통과 처참한 삶은 단 1도 알고 싶지 않은 당신들! 천벌을 받을것입니다!

2

대한민국은 거주이전에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인데 왜 당사자에 의견은 무시하고 제삼자가 탈시설하라 난리인가요? 이것도 인권을 무시하는 처사가 아닌가요?

3

시설에 있는 장애인은 대부분이 자립불가능한 중증발달장애인입니다 지적능력이 2살정도인 장애인이 어떻게 스스로 판단하고 삶을 영위하라는건지~~ 아무런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이 없는 활동지원사에게 목숨을 맡기고 고립된 주택에서 방임 학대하도록 하는것인지 늙고 병든 부모들이 오늘도 거리에서 상복을 입고 피눈물을 흘려야만 하는 야만적 현실이 개탄스럽습니다

4

자립지원이라는 이름으로 결국 탈시설로 시설폐쇄를 목적으로 하는 악법입니다 장애의 특성 유형과 싱관없이 모두 자립해야힌다는 장애의 이해를 전혀하지못히는 몰상식한 법안은 누구를 위한 법입니까? 말도 못하는 중증장애인의 생명과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요?

5

절대 반대합니다. 인간을 망치는 악법 절대 반대합니다.

6

학생뿐 아니라 모든 인간의 인권은 보장되어야하고 모든 사람이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며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이뤄나가야 하는것이지 특정집단을 위한답시고 법을 계정하는것은 계속해서 분란만 만들뿐입니다 민주당은 계속 이상한 법들좀 만들지 않았음 합니다

7

중증발달장애인에게 시설은 선택이 아니라 생명줄입니다. 시설은 감옥이 아닙니다. 어린아기 수준의 장애인들에게 탈시설이 의미가 있겠습니까?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을 나라에서는 보장햬야 합니다. 탈시설로 몰아가는 것은 폭력이며 중증발달장애인의 삶을 벼랑으로 몰고 가는 것입니다. 탈시설 조례안은 폐지 되어야 합니다. 전장연은 이일에 당사자가 아님니다. 각자 장애에 맞는 주거권이 필요합니다.